마이메뉴
실시간뉴스
 

엄태구♥한선화 열애설 날 것 같은 분위기…난리 (놀아주는 여자) 스포츠동아 24.05.29 12:11:18 51읽음

01.jpg

엄태구와 한선화 사이 알콩달콩한 설렘 기류가 포착됐다.

JTBC 새 수목드라마 ‘놀아주는 여자’(극본 나경 연출 김영환 김우현) 제작진이 좀 놀아본 남자 서지환(엄태구 분)과 잘 놀아주는 여자 고은하(한선화 분)의 로맨스 텐션이 담긴 2차 티저 영상을 29일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분홍색 벚꽃이 흩날리는 아름다운 봄밤, 놀이터에서 둘만의 시간을 보내는 서지환과 고은하의 눈 맞춤으로 시작한다. 토할 듯하게 뛰어놀며 엄청난 매력을 뽐내던 것도 잠시, 고은하의 무심한 손길에 화들짝 놀라는 서지환의 얼떨떨한 표정이 웃음을 자아낸다.

36년 간 한 번도 여자를 만나본 적 없는 연애 초보답게 서지환은 고은하가 한 발 다가가면 두 발 멀어지며 일정 거리를 유지해 폭소를 유발한다. 그러면서도 고은하를 향한 눈빛에서는 달달함이 느껴져 표현도, 행동도 서툰 서지환의 연애가 성공할 수 있을까.

특히 언제 내외를 했냐는 듯 자연스럽게 서로를 끌어안고 손을 잡는 모습도 이어져 이들의 관계가 부쩍 진전되었음을 짐작하게 한다. 괜한 어색함에 쭈뼛거리는 서지환에게 먼저 손을 내밀며 햇살 같은 기운을 뿜어내던 고은하의 매력이 마침내 빛을 발하는 것.

(1) 240529 JTBC [놀아주는 여자] 엄태구♥한선화, 이 분위기 완전 로맨스 각~!.jpg

고은하와 함께 있는 동안 서지환 역시 이전의 차가운 얼굴은 지우고 마음이 가는 대로 본연의 순수함을 거침없이 내보여 훈훈함을 배가시킨다. 심지어 용기를 내 고은하를 향해 “갑시다, 우리 애기! 오빠가 라면 끓여줄게”라며 박력 있는 플러팅을 날리기까지 해 모태솔로 서지환을 바꿔버린 고은하의 비법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처럼 ‘놀아주는 여자’는 연애에 서툰 큰 형님 서지환이 미니 언니 고은하의 러블리 에너지에 매료된 채 사랑에 눈을 뜨게 되는 과정을 담으며 연애 세포는 물론 순수함까지 깨울 예정이다.

‘놀아주는 여자’는 6월 12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홍세영 동아닷컴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4-05-29 11:03:00
스크랩 기타퍼가기

실시간뉴스
1 2 3 >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