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메뉴 검색
실시간뉴스
 

강남 공사현장서 사람 머리뼈 발견…경찰 수사 더팩트 23.03.31 18:03:21 28읽음


1970년대 이전 유골 추정

서울 서초경찰서는 31일 오전 10시쯤 서울 서초구 잠원동 한 공사현장에서 사람 머리뼈로 추정되는 물체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이날 밝혔다. /남용희 기자
서울 서초경찰서는 31일 오전 10시쯤 서울 서초구 잠원동 한 공사현장에서 사람 머리뼈로 추정되는 물체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이날 밝혔다. /남용희 기자

[더팩트ㅣ조소현 기자] 서울 강남 공사 현장에서 사람 머리뼈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31일 오전 10시쯤 서울 서초구 잠원동 한 공사 현장에서 사람 머리뼈로 추정되는 물체를 발견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공사 현장 소장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따르면 해당 물체는 사람 머리 뼈로 확인됐다. 사체는 인부들이 굴착기로 땅을 파는 과정에서 발견됐다. 발견 당시 두개골엔 별다른 상흔이 없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1970년대 이전 사체가 묻혔을 것으로 추정한다.

경찰 관계자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정밀 분석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sohyun@tf.co.kr



[인기기사]

· [TF기획·목장갑 인생②]내 몸과 톱날 사이 30cm…사용법 교육은 10초

· '이재명·노웅래 부결' 민주당, 하영제는 '가결'…'내로남불' 부담

· [엔터Biz] '주총 D-DAY' SM, '카카오 대관식' 열리나…이수만 참석 여부도 관심

· 의원 전원 참여 '전원위' 구성...선거제 개편 난상토론 간다

· 경찰, 양대노총 전방위적 수사…"악습근절" vs "기울어진 운동장"

스크랩 기타퍼가기

실시간뉴스
1 2 3 >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