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메뉴
좋은글
 

바라만 보는 사랑 ㅎГ얀그ㄹi움 24.05.26 10:26:17 292읽음

 

 

 

 

바라만 보는 사랑 / 湖夜 이춘효

 

당신의 발걸음이 끊어지고부터

당신의 체온이 느껴지는 사진 몇 장

이렇듯 앞에 놓고

당신과 내가 함께 만들 수 있는

풍경이 없음에

나는 슬픈 파도가 되었습니다

 

당신에게 갔다 돌아오는 두 눈처럼

잠 못들고 가만히 바라볼 창문이 있어

그대도 어디선가 날 그리워한다면

한 번만 내 마음에 다녀가세요

 

슬픔은 남겨진 자의 몫이라는 듯

당신을 놓지 못해

빈자리를 다시

당신으로 채우고 있습니다

 

멀리 수평선에서 밝아오는 새벽을 바라보면

떠난 것이 모두 내게로 되돌아오는 것임을

나 어찌 몰랐을까요

 

당신은 가고 나는 갈 수 없는 그곳에는

흔한 이별도 없고 슬픔도 물처럼 흐르는가요

 

당신 얼굴이 가로질러 가는 것 같아

해가 뜨는 방향으로 걸어가면

당신을 만날 수 있을까요

 

다시 돌아올 것만 같아

두 발이 바닥을 모를 때까지

잘 보이는 쪽에 서 있으면 될까요?

 

2024. 05. 06. 어버이날 특집 <효심릴레이>,

공저 발표작.

 


☞ YouTube 사이트에서 보기
스크랩 기타퍼가기

좋은글
1 2 3 >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