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메뉴
실시간뉴스
 

낮엔 이정은 밤엔 정은지, “대체 정체가 뭐냐” (낮과 밤이 다른 그녀) 스포츠동아 24.06.11 18:11:17 18읽음

01.jpg

이정은, 정은지의 이중생활을 담은 JTBC 새 토일드라마 ‘낮과 밤이 다른 그녀’(극본 박지하 연출 이형민 최선민) 하이라이트 영상이 공개됐다.

‘낮과 밤이 다른 그녀’는 어느 날 갑자기 노년 타임에 갇혀버린 취준생과 낮과 밤 올 타임 그녀에게 휘말린 능력캐릭터 검사의 기상천외한 인턴십과 앙큼달콤 로맨틱 코미디다.

공개된 하이라이트 영상은 해가 뜨면 50대로 변하는 20대 취준생 이미진(정은지 분)의 보고도 믿을 수 없는 일상을 조명한다. 제대로 된 직장도 못 다녀보고 하루아침에 50대가 된 이미진은 임순(이정은 분)이라는 이름으로 서한지청 시니어 인턴에 취직, 이중생활 서막을 올린다.

첫 직장에 입사한 기쁨에 깨춤을 추던 찰나, 예상치 못한 인물과 맞닥뜨리면서 임순의 직장 생활에도 적신호가 켜진다. 이미진이 함께 사기꾼을 잡았던 악명 높은 ‘계검사’ 계지웅(최진혁 분)을 직장 상사로 만나게 되는 것. 그러나 임순은 시니어 인턴을 사무관으로 배정한 것에 대한 계지웅 불평에도 맡은 일을 척척 해내며 모두를 놀라게 한다.

암벽 등반은 물론 문서 작업에 위장과 잠입도 능수능란한 임순의 활약에 계지웅 역시 “대체 정체가 뭐냐”며 의문을 품기 시작한다. 여기에 이미진과 임순이 같은 장소에서 계속 발견되자 계지웅은 “이미진 씨와 무슨 관계냐”며 두 사람 사이 연결고리를 캐묻기까지 해 이미진, 혹은 임순이 끝까지 비밀을 유지할 수 있을까.

(1) 240611 JTBC [낮과 밤이 다른 그녀] 로맨스+코미디+미스터리 다 있는 하이라이트 공개!.jpg

특히 서한시에는 현재 마약부터 실종사건 등 각종 강력 범죄가 연달아 터지고 있는 상황. 임순에게 날아든 투서와 피로 쓴 이미진 이름, 이미진과 임순의 뒤를 쫓는 수상한 그림자 등 영상 곳곳에 숨겨진 단서들이 불안감을 높인다.

그중에서도 임순과 이미진이 위험에 처할 때마다 수호천사처럼 나타나 지켜주는 계지웅의 박력 넘치는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요동치게 한다. 계지웅의 사무실에서 일하는 동안 자신의 적성을 찾은 임순은 이미진의 얼굴로도 수사에 동참하며 능력을 마음껏 발산하고 있다. 과연 이미진은 자신을 위협한 검은 그림자의 정체를 잡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낮과 밤이 다른 그녀’는 하이라이트 영상으로 20대 취준생에서 50대 시니어 인턴 임순으로 인생 2막을 연 이미진의 새로운 도전을 예고한다.

‘낮과 밤이 다른 그녀’는 15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홍세영 동아닷컴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사등록시간: 2024-06-11 17:16:00
스크랩 기타퍼가기

실시간뉴스
1 2 3 >
검색